말 이야기 좀 하실까요

- 필리핀 말이요? 그건 말두 아니야 -

누가 내 얘기를
하는거야
!


말이 힘을 쓰려면 돈이 있어야 됩니다
말 먹이려면 돈이 많이 든다구?
말 얘기를 하는데 왜 자꾸 말 얘기를 하슈
! 헷갈리게시리...

 


사과를 서양사람이 아플이라구 하면 아, 영국식 발음이군요.
필리핀사람이 아플이라구 하면 어, 그거는 엉터리 영어야, 그럽니다.
우리도 몇십년 전 가난할 때는 엉터리 한국말을 했으니까요. 그랬나요?
돈웬수 법칙이 여기서도 통합니다. 글쎄, 그누무 돈이 웬수라니까...

뢰이디오우 듣자, 이런 식으로 말하면 사람들이 피식피식
! 그럽니다.
라디오 듣자, 한국말은 이렇게 하잖아요. 그렇다구 어, 그 사람 영어발음이 엉터리네, 그럽니까? 필리핀사람끼리 말할 때 영어가 섞이면 우리가 그러듯이 지네들 식으로 발음하지요. 이걸 듣고 필리핀 영어는 순 엉터리네, 걔네들한테 영어 배우면 큰일나요, 그러는 사람이 많습니다. 너두 그러잖아.

그렇지만 사실은 미국을 제외하고 미국어에 가장 가까운 영어를 사용하는 나라는 필리핀입니다. 불과 십여년 전까지 오십년 이상 미국의 지배를 받아왔고, 지금도 미국의 한 주처럼 가깝기 때문이겠지요. 내 토종 미국인 친구 데이빗은 다른 어느 외국인보다 필리핀사람과 이야기하는 것이 편하다고 합니다. 어, 그건 에디도 그런 소리 하더구만. 이반 할망구도 그러구요. 그리고보니 그런 말 한 미국사람이 얼핏 떠오르는 사람만 스물아홉명이군요. 그러나 돈웬수 법칙에 눌려 우리는 잘못 인식하고 있지요.

영어를 배우기에 가장 좋은 나라는 미국이라구요. 그럴까요?
미국에서 영어 학원을 여러 해 운영하며 2천명에 이르는 한국 유학생을 지도해 온 한국 분이 있습니다. 학생이 많이 와야 학원 운영이 잘 되겠지요. 그런데도 불구하고 그 분의
솔직한 말은 돈웬수 법칙의 위력에 혼수상태에 빠져 미국으로 '고액 원정 과외'를 가는 현실을 안타까워하고 있습니다.

 

영어회화 공부의 쉽고도 올바른 길
세시간 반 거리에 있습니다
친절하고 다정한 나라, 필리핀으로 오십시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