평화사랑 : 가톨릭메신저 ; 성심의 메시지(요세파 수녀)

요세파 수녀를 통한 성심의 은총

 

    이 책에 실린 말씀은 '성심의 메시지'라는 제호가 벌써 잘 실증해 주는 것과 같이, 어느 성인 성녀나 어느 천사가 하신 말씀이 아니다. 예수께서 친히 요세파(Josefa Menendez)라는 수녀에게 들려주신 말씀이다. 요세파 수녀는 스페인 사람으로, 예수 성심회에 들어가 수덕 입공하다가 성심의 이 메시지를 받아 기록하고 1923년 12월 29일에 33세를 일기로 선종하였다.
    예수의 심장에서 끓어 나온 말씀이니만큼 그 효력이 어떠할지 누구나 다 잘 추측할 수 있을 것이다. 여기에 대해서는 교황 비오 12세의 다음 말씀을 듣기로 하자.
    "나는 예수 성심께서 당신의 극히 겸손한 종 요세파 수녀에게 은총으로 감오(感悟)시켜 주신 이 위대한 사랑이 충만한 책을 펴내 널리 알리게 된 것을 기뻐하실 줄로 믿어 의심치 않는다. 이 책이 많은 영혼에게 완전한 신뢰심을 항상 유효히 증진시킬 것이요, 누구나 다 가련한 죄인인 우리 모든 이에 대한 천주 성심의 무한한 인자에 정깊은 신뢰를 더욱 가지게 될 것이다."
    참으로 이 책을 읽는 사람은 예수께 대한 사랑이 뜨거워지고 성심께 의뢰하는 마음이 강고해지며 근심 중에 위로를 받게 된다. 그러므로 이 책자를 간행하여 제공하니 우리 교형 여러분도 읽어 예수 성심의 그 무한한 은총을 받아 입기를 바라는 바다.

[HOME] Copyright 2001 Agnes Lee. All rights Reserved.